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알림방
독자투고
영국 Q&A
유학,이민
자유게시판
구인,구직
사고,팔고
자동차 매매
부동산,렌트
각종서비스
랭킹 베스트 조회수 베스트
교육기금 멘토링 행사
런던한빛교회 부흥사경회1
킹스크로스 한인교회 사역자 초빙
Oxbridge Pharma
금호 Accounts Assistan..
북한 때문에 열받은 중국
2012.03.19, 20:04:46   존킴 추천수 : 0  |  조회수 : 1204

북한의 광명성3호 위성 발사 계획에 대한 한국 미국 중국 일본 등 북핵 6자회담 당사국 등 국제사회의 경고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그간 주요 안보현안에서 북한쪽 입장을 두둔해온 중국마저 강경 입장으로 돌아서 향후 북측 대응이 주목된다.
 미국 정부는 16일(현지시간) 북한의 광명성3호 위성 발사 계획과 관련, “이를 강행하면 식량을 지원하는 일은 상상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빅토리아 눌런드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위성 발사는 북한의 신의를 의심하게 만들고, 식량 선적을 추진할 우호적인 분위기 조성을 해칠 것”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일본은 북한이 다음 달 발사하는 ‘인공위성’이 일본을 향할 경우 미사일방어(MD) 시스템으로 요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17일 보도했다. 이 신문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북한의 위성을 MD 시스템으로 요격하기 위해 자위대법에 근거한 ‘파괴조치명령’을 발령하는 방향으로 검토에 들어갔다.
앞서 중국 외교부 장즈쥔(張志軍) 부부장은 16일 지재룡 주중 북한대사를 만나 북한의 위성 발사 계획에 우려를 표명했다고 중국 관영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이 같은 중국 측 입장은 2009년 ‘광명성 2호’ 발사 때는 “관련 보도를 예의주시하고 있다”거나 “유관 당사국들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에 유리한 일을 하기를 희망한다”는 수준으로 발언한 데 비춰볼 때 훨씬 강경한 쪽으로 선회한 것이다. 북한의 행동이 모처럼 조성된 북미 대화국면에 찬물을 끼얹고 중국이 추진해온 6자회담 재개를 어렵게 만들 것으로 판단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6자회담 당사국들의 반발 수위가 높아가는 가운데 오는 26~27일 서울 핵안보정상회의에서 위성발사 계획이 논의될 것으로 알려져 정상회의를 계기로 이번 사태가 변곡점을 맞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편 북한은 지난 16일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와 국제해사기구(IMO)에 광명성 3호가 발사 후 1단 로켓의 경우 변산반도 서쪽 140㎞에, 2단 로켓은 필리핀 동쪽 190㎞에 떨어질 것으로 보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부는 1단 로켓이 우리 영해 안으로 떨어질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보고 ‘항공고시보’ 등을 통해 위험지역을 항해하는 항공기나 선박 등에 사전 위험경보를 통보한다는 계획이다. 국방부 등 정보당국은 광명성 3호의 궤도 추적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을 세워놓고 있다.
 한편 북한이 장거리 탄도 미사일 실험 논란을 빚고 있는 ‘광명성 3호’의 4월 발사 계획에 대해 “주권국가의 당연한 권리”라고 강변하고 나섰다. “우주 공간의 평화적 이용”이라는 식의 선전전을 벌임으로써 비난 일색인 국제사회 여론을 무마하겠다는 의도로 보인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8일 논평을 통해 “반(反) 공화국 압살정책의 전형적인 발로로서 우리의 평화적 우주이용 권리를 부정하고 자주권을 침해하려는 비열한 행위”라고 한·미·일의 발사 취소 요구를 맹비난했다. 이어 “과학연구와 경제발전을 목적으로 하는 위성 발사는 특정국가의 독점물이 아니다”며 장거리 로켓 발사 강행 의사를 명확히 했다.  평화적 목적인데 중국이 열받았을까?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전체 : 1070, 페이지 : 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10 다채로운 문화행사와 함께 막을 내린 회의 고수 2012.03.27 1214
809 고귀한 희생을 바라며 고수 2012.03.27 1208
808 더이상 저들의 선전놀음에 놀아나지 말아야 한다 고수 2012.03.26 1195
807 탄도미사일 역량강화는 국가 안보의 초석 고수 2012.03.26 1305
806 식량대란 일어나는 강성대국 오리바 2012.03.26 1265
805 천안함 2주기 추모행사 해외서 열리다 고수 2012.03.26 1193
804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줍시다 고수 2012.03.26 1290
803
김정은이 키우는 군견 3마리 사진
오리바 2012.03.23 1417
802 베일이 벗겨지는 북한 후계자의 비밀 존킴 2012.03.22 1323
801 부산 감천동 문화마을 관광오셔욤 고수 2012.03.21 1798
800 천안함 용사 그들을 잊지 않겠습니다 qkqxlddl 2012.03.20 1383
799 북 미사일발사는 안보리 대북결의안 위반 qkqxlddl 2012.03.20 1150
798 어둠에 핵보유국 북과 이란을 철저히 차단해야 qkqxlddl 2012.03.20 1337
797
해변가에서 수영복 기쁨조들과 함께
오리바 2012.03.20 1364
796 개정은이에겐 몽둥이가 약 qkqxlddl 2012.03.19 1340
795 제주 해군기지 건설 반대자들의 오류를 꼬집다 qkqxlddl 2012.03.19 1280
794 성직자라기 보다 깡패에 가깝다 qkqxlddl 2012.03.19 1527
793 핵안보 선진국 대한민국 고수 2012.03.19 1180
792 핵없는 지구촌 위해 세계 정상들 집결 고수 2012.03.19 1273
791 북한 때문에 열받은 중국 존킴 2012.03.19 1204
페이지 : 14 / 54           [11]  [12]  [13]  [14[15]  [16]  [17]  [18]  [19]  [20]     
전체 제목 글쓴이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