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알림방
독자투고
영국 Q&A
유학,이민
자유게시판
구인,구직
사고,팔고
자동차 매매
부동산,렌트
각종서비스
랭킹 베스트 조회수 베스트
교육기금 멘토링 행사
런던한빛교회 부흥사경회1
킹스크로스 한인교회 사역자 초빙
Oxbridge Pharma
금호 Accounts Assistan..
재영한인총연합회 회계보고
2022년 제81회 한국어능력시험(T..
그 곳에 가고싶다...4대강 자전거길?
2012.04.03, 17:39:31   80일간의세계일주 추천수 : 0  |  조회수 : 1416

경인아라뱃길에 이어 4대강 자전거길이 올 연말까지 순차적으로 완공되면 전국을 잇는 자전거도로 네트워크의 토대가 만들어진다. 사진은 전남 나주의 영산강 승촌보를 지나는

새로 생긴 4대강 자전거길 덕분에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강변과 수려한 경관을 만끽했습니다. 이렇게 멋진 곳들이 많다는 사실에 새삼 놀랐어요. 우리 국토에 대한 자부심도 갖게 됐습니다.”

‘4대강 국토종주 자전거길 인증’ 1호 종주자인 남영(56)·정활란(50) 씨 부부. 자전거를 타고 경인아라뱃길 출발지인 인천 서해갑문을 떠나 660㎞를 달린 뒤 1주일 만인 지난 23일 부산 낙동강 하구둑에 도착, 국토해양부가 공식 인증하는 4대강 자전거길 첫 완주자가 됐다. 26일 인천 송림동 그의 자택에서 전문건설업체인 성림엔지니어링 대표이사로 있는 남씨 부부를 만났다. 몸은 아직 정상 컨디션이 아니었지만 4대강 종주 얘기를 꺼내자 얼굴이 금방 밝아졌다.

이들 부부는 평소 산악자전거를 함께 타는 자전거 마니아다. 주말은 물론 평일에도 시간날 때마다 집에서 그리 멀지 않은 김포, 파주 임진강, 강화군의 들판과 산을 누빈다.
“4대강 자전거길을 달리면서 그림 같은 경치에 빠져 잠시 무아지경에 빠지곤 했다”는 남 대표는 “하루 평균 100㎞를 달리며 해가 지면 인근 여관에서 숙박을 하고 아침식사 후 김밥 샌드위치 생수 등을 배낭에 담아 허기를 때우면서 계속 달렸다"고 말했다.
그는 “자전거길 주변에 절경이 많아 사진도 많이 찍었다”며 “4대강 자전거길이 만들어지면서 버려졌던 강 주변이 공원으로 바뀌고 제방둑도 아스콘이 깔려 실크로드처럼 변했다”고 전했다. 자전거길이 잘 연결돼 낙동강 하구둑까지 가는 데 큰 어려움은 없었지만 몇 군데는 자전거길 안내 이정표가 제대로 설치돼 있지 않아 헤맨 적도 있다고 덧붙였다.

자전거길 가운데 절경 중의 절경으로 어디를 꼽을 수 있냐는 질문에 남 대표 부부는 경기도 여주 이포보와 문경새재 팔봉폭포를 지목했다. “여주군 외평리에 있는 이포보 댐의 축구공 같은 조형물을 배경으로 웅장하고 시원하게 펼쳐진 넓은 댐과 옛 선비들이 경치에 취해 한참 쉬어갔다는 문경새재의 팔봉폭포가 너무 인상적이어서 지금도 잊혀지지 않는다”고 감탄했다.
남 대표 부부가 종주한 자전거길은 경인아라뱃길~한강~양평~문경새재길~낙동강하구로 전체 종주거리는 660㎞. 남 대표는 “4대강 자전거길을 만들어 준 국토해양부 및 수자원공사에 감사드린다는 말을 언론을 통해 꼭 전해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남 대표는 앞으로 계획을 묻자 “4대강 국토종주를 가장 먼저 한 사람으로서 주변사람들과 후배들에게 4대강 자전거길을 알려 많은 사람들이 아름다운 경치를 즐길 수 있도록 길잡이가 되겠다”고 말했다. 여건이 된다면 유럽과 아프리카도 자전거로 종주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전체 : 1070, 페이지 : 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30 미사일 개발로 농업 발전??? 80일간의세계일주 2012.04.04 1075
829 전세계로 방영되는 한국 방송 프로그램 qkqxlddl 2012.04.04 1327
828 키 142 초딩수준을 징집하는 북 qkqxlddl 2012.04.03 1212
827 제주해군기지 건설 반대 명분이 없다 qkqxlddl 2012.04.03 1211
826 2년에 180일 결석한 지도자 존킴 2012.04.03 1208
825 그 곳에 가고싶다...4대강 자전거길? 80일간의세계일주 2012.04.03 1416
824 도넘은 종북행각의 꼼수는?? 80일간의세계일주 2012.04.03 1022
823 국가안보를 정치적 잣대로 흔들지 말라 qkqxlddl 2012.04.02 1143
822 펌 군 북 서울 타격시 평양 보복 타격 qkqxlddl 2012.04.02 1250
821 제주 해군기지 건설 반대를 공약에 내지 말라 qkqxlddl 2012.03.30 1185
820 전세계가 반대하는 북 미사일 발사 qkqxlddl 2012.03.30 1117
819 탈북자의 목소리 들어 준 영 부총리 고수 2012.03.30 1171
818 일에 사과와 배상 요구하는 들리시나요 뉴욕타임즈 광고 게재 고수 2012.03.30 1248
817 도둑 넘 심뽀 섬나라 일본 qkqxlddl 2012.03.29 1191
816 천안함 2주기 추모식 샌프란시스코에서 qkqxlddl 2012.03.29 1257
815 미국에서 열린 북 정권 타도 집회 qkqxlddl 2012.03.29 1147
814 북 주민 굶겨 죽이는 헛 짓거리 qkqxlddl 2012.03.28 1242
813 중국 마저도 인정 못하는 미사일 발사 qkqxlddl 2012.03.28 1244
812 당신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억하겠습니다 고수 2012.03.28 1176
811 탈북자 병진만들어 끌고 가는 북한 qkqxlddl 2012.03.27 1394
페이지 : 13 / 54           [11]  [12]  [13[14]  [15]  [16]  [17]  [18]  [19]  [20]     
전체 제목 글쓴이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