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알림방
독자투고
영국 Q&A
유학,이민
자유게시판
구인,구직
사고,팔고
자동차 매매
부동산,렌트
각종서비스
랭킹 베스트 조회수 베스트
교육기금 멘토링 행사
런던한빛교회 부흥사경회1
킹스크로스 한인교회 사역자 초빙
Oxbridge Pharma
금호 Accounts Assistan..
동족으로서 북한에 충고한다
2012.04.19, 20:18:16   오리바 추천수 : 0  |  조회수 : 1389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 발사를 규탄하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의장성명을 ‘전면배격’하면서 핵실험 등 추가도발을 시사했다. 국제사회의 일치된 규탄과 경고에도 아랑곳없이 엇나가기로 일관하고 있는 것이다. 하긴 북한의 막무가내식 엇나가기는 이제까지 먹혀들었다. 북이 벼랑 끝에 서서 도발하면 미국 등 세계는 달래기에 급급했다. 그러나 이제는 다르다. 북한의 망동에 넌더리가 난 나머지 종래 패턴에서 벗어나 강경 선회하는 조짐이 뚜렷하다.
 북한의 엇나가기에 대한 피로감과 반작용은 유일한 후견국 중국마저 안보리의 신속한 의장성명 채택에 적극 동조한 사실과 함께 성명 내용에서도 잘 드러난다. 즉 의장성명은 이례적으로 ‘방아쇠(trigger)’ 조항을 포함시켰다. 북한이 추가도발 할 경우 안보리가 자동적으로 상응하는 조치를 취한다는 것이다. 이에 비추면 이번 의장성명은 일견 법적 구속력이 있는 결의안만큼, 혹은 그보다 더 강력하다고 할 수 있다. 그리고 이를 중국이 수용한 것이다.
 미국의 입장도 전례 없이 단호하다. 방한 중인 새뮤얼 로클리어 태평양사령관은 북한이 3차 핵실험을 할 경우 “모든 범주의 대응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 내 핵실험장이나 미사일 기지를 정밀 타격하는 것도 고려하고 있느냐는 물음에 대한 답이었다. 물론 원론적인 말일 수 있으나 미국의 강경해진 대북 분위기를 보여주기에 충분하다. 실제로 미 국무부는 이미 ‘기존 제재의 강화를 포함해 매우 강력한 독자적 제재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게다가 현재 미국 내에서는 2·29 합의를 일거에 뒤집은 미사일 발사를 계기로 북한의 핵·미사일 등에 끌려다니면서 뒤통수나 맞지 말고 인권, 민생문제 등을 걸어 북한에 강력하게 대응해야 한다는 이른바 ‘게임 체인지(game change)’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고 한다. 한국도 다르지 않다. 추가 도발에 대비해 5·24조치를 강화하는 등 고강도 제재방안을 마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을 뿐 아니라 국회도 곧 대북 규탄 결의안을 채택할 예정이다. 북한은 이런 현실을 직시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앞날은 없다.
 그러나 김정은은 오히려 서울을 날려보내겠다느니 하면서 상투적인 대남위협을 하면서 전혀 반성의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 동족으로서 북한주민들이 불쌍해서 충고한다. 경거망동하지 말고 살길이 뭔지 곰곰히 생각해보라 애송이 김정은아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전체 : 1070, 페이지 : 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90 green growth란 이런것 80일간의세계일주 2012.04.23 1688
889 안보리 북 17개 자산 동결 검토 qkqxlddl 2012.04.20 1532
888 불바다 위협 두렵지 않다 지킬앤하이드 2012.04.20 1411
887 냉정과 자제 뒤에 숨은 추악한 모습 존킴 2012.04.20 1357
886 세계은행 총재에 한국인 김용 선출 qkqxlddl 2012.04.19 1549
885 국가 안보와 평화위해 미사일 사거리 연장 절실 qkqxlddl 2012.04.19 1698
884 평양과 핵시설 정밀 타격으로 반격 qkqxlddl 2012.04.19 1636
883 적반하장이란 이런것 지킬앤하이드 2012.04.19 1406
882 스핑크스의 수수께끼 히힛 고수 2012.04.19 1775
881 동족으로서 북한에 충고한다 오리바 2012.04.19 1389
880
제주에는 올레길이 있다면 여기에 가면..
80일간의세계일주 2012.04.19 1626
879 그녀들의 암투...ㅋ 지킬앤하이드 2012.04.19 1503
878 철저히 굶겨야 합니다 qkqxlddl 2012.04.18 1451
877 소탐대실 하고 억울해 하지 않기를 qkqxlddl 2012.04.18 1480
876 핵 협박에 왜 입다물고 있는가 qkqxlddl 2012.04.18 1544
875 중국도 안보리 성명 지지 qkqxlddl 2012.04.17 1573
874 만화 미사일 발사 실패의 후유증 qkqxlddl 2012.04.17 1930
873 북한 미사일 실패는 내부의 적 소행? 지킬앤하이드 2012.04.17 1458
872 제주 해군기지 반대 이유 있다 오리바 2012.04.17 1692
871 탈북자 들이여 희망을 품어라 qkqxlddl 2012.04.16 1533
페이지 : 10 / 54       [1]  [2]  [3]  [4]  [5]  [6]  [7]  [8]  [9]  [10]     
전체 제목 글쓴이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