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리스트
종이신문 보기
  뉴스전체기사 글짜크기  | 
영국, 11년 만에 불경기
코리안위클리  2020/08/13, 06:04:03   

차 생산 1954년 이후 최저 … 4∼6월, 22만명 직장 잃어

영국경제가 코로나 바이러스 봉쇄조처로 올 4∼6월 사상 최대폭으로 쪼그라들어 불경기에 들어섰다는 공식발표가 나왔다.
같은 기간 경제생산은 올 1∼3월과 비교해 20.4%가 줄었다.
정부 긴급명령에 따라 상점 문이 닫혀 가구당 소비 역시 곤두박질쳤고 공장과 건설현장은 결과물을 제대로 만들지 못했다.
이로서 영국은 2009년 이후 첫 불경기에 들어섰다. 두 분기(6개월) 연속 경제가 나빠지면 불경기로 영국은 규정한다.
영국통계청ONS에 따르면 봉쇄와 이동 완화조치가 나온 6월은 전월대비month-on-month basis 8.7% 성장했다. 5월은 1.8% 올랐다.
봉쇄조처가 강력했던 4월에 경제위축은 가장 심각했고 극심했다.
통계청 조나던 아소우 부국장은 “6월 경제가 이전 달보다 올랐다고하나 국내총생산GDP에서 바이러스 발생이전 2월보다 16∼17% 급락했다는 점도 함께 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소매점, 호텔·숙박업, 식당, 학교 그리고 자동차 정비수리점의 휴업과 폐쇄가 생산저하의 큰 요인이다.
영국 서비스업은 경제의 80%나 차지하는 핵심인데 2/4분기에 통계작성 이래 가장 크게 줄어든 것이다.
또한 자동차 생산공장 여러 곳이 폐쇄되면서 1954년 이후 완성차 출고 대수가 최저치로 나왔다.
6월 15일부터 잉글랜드는 옷과 책을 비롯한 비필수품 가게들이 영업을 재개했으며 건설현장 일은 4∼5월 급감에서 6월 상승세로 돌아섰다.
재무장관 리쉬 수낙은 바이러스 전염 봉쇄조치가 적용된 3월부터의 경제활동 위축으로 실직자가 상당기간 계속 발생할 것이라고 여러 번 밝혔다.
이번 주 11일 나온 공식통계에 따르면 4∼6월 22만 명이 직장을 잃었다. 서비스업 위주 영국경제는 작년 말 대비 20% 정도 줄어 선진국 중 코로나바이러스 충격과 피해가 가장 큰 편이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언제 이런 기회가 또다시 올까요?’ 2020.08.27
Eat Out to Help Out 정부외식보조금 득과 실
집 사고팔고 10년 만에 가장 많아 2020.08.27
여름은 영국서 부동산 매매가 전통적으로 별로 많지 않은 ‘조용한’ 시기이다. 집 사려는 사람(바이어)은 자녀 방학에다 휴가 준비나 여행에 정신을 빼앗긴다. 따라서..
영국, 11년 만에 불경기 2020.08.13
차 생산 1954년 이후 최저 … 4∼6월, 22만명 직장 잃어
알고계십니까 - 미성년자 금주법 2020.08.13
어린이와 미성년자는 술을 전혀 마시지 않는 것이 건강에 중요하다고 영국 의사 대다수는 강조한다. 적어도 만 15세까지 술 접할 기회가 생긴다해도 금지해야 한다...
런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4곳 (영국 32곳 중) 2020.08.13
그리니치 Maritime Greenwich (1997·지정 연도) 런던 남동부 템즈강변 위치. 공원, 천문대, 건축물 등 17∼18세기 영국 과학과 문화 노력 상..
핫이슈 !!!
11월 11일 11시 그리고 무명용사 무덤    2020.11.19   
한인회장 투표 12월 이후에    2020.11.19   
지방과 시골 집값 6.4% 올라    2020.11.19   
민주평통 ‘큰’ 행사 3개 진행    2020.11.19   
퇴직금 관련 영국 소득세와 NIC규정    2020.11.19   
Victoria Embankme..
영국, 강력 방역수칙 엄격 시행
코로나 위험경보 4단계로 높여
킹스톤 (뉴몰든) 코로나19 확..
주 거주 주택 판매시 적용되는..
세계한인의 날 기념 유공자 포상
대형 뮤지컬 이젠 극장이 아니라..
킹스톤 코로나 신규확진자 급증
Victoria Tower Ga..
서머타임 해제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TEL : (44) 020 8942 4924,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