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난신문보기
  뉴스전체기사 글짜크기  | 
현 비자만료와 배우자비자로 전환
코리안위클리  2024/06/14, 21:10:32   
Q: 영국에서 졸업비자로 체류하고 있는데, 영국에서 영국인과 결혼을 하고 혼인신고를 마쳤는데, 결혼증명서는 비자만료일 이후에 나온다고 하는데, 어떻게 해야 하는지, 한국대사관에서 한국에 혼인신고를 어느시점에 하는지 궁금하다?

A: 결혼비자로 전환하려면, 동거하지 않은 이상 결혼증명서가 있어야 한다. 오늘은 현재 비자와 영국 결혼증명서를 받기까지 과정과 소요시간 및 배우자비자로 전환하는 과정에 대해서 알아본다.

ㅁ 영국서 배우자비자 신청시기
영국에서 배우자비자로 전환하려면, 반드시 현 비자만료일까지는 결혼증명서를 제출해야 한다. 따라서 질문자의 경우는 비자만료일 전에 결혼식을 해야 하고, 배우자비자를 영국에서 신청하고, 지문찍는 시점을 2개월까지 뒤로 미룰 수 있으니, 서류준비와 결혼증명서가 나오면 그때 바이오메트릭을 하면 문제없이 영국에서 배우자비자로 연장이 가능할 것이다.

ㅁ 영국 결혼예약과정
영국에서 결혼을 하려면, 해당 카운슬에 온라인으로 예약을 해야 하고, 예약된 날자에 카운슬을 요구받은 서류(여권, 거주지증명)를 가지고 방문하면, 28일이후 72일이내에서 결혼일자를 잡을 수 있도록 해 준다. 그 사이 카운슬에서는 이민국에 이사람이 영국에서 결혼을 해도 되는지 체크한다.
즉, 이 사람이 영국에서 범죄기록이 있는지, 불법노동기록이 있는지, 불법입국한 기록이 있는지 등등을 조사해 보고, 문제가 없으면 영국에서 결혼을 해도 된다는 통보를 카운슬에 해 준다. 그럼 카운슬에서는 결혼식을 할 수 있다.

ㅁ 결혼식과 결혼증명서
결혼식은 두가지가 있는데, 카운슬에서 하는 결혼식과 카운슬 밖에서 하는 결혼식으로 나눌 수 있다. 카운슬에서 하는 결혼식은 카운슬에서 주례자를 정해주고, 결혼일자에 2명이상의 하객앞에서 결혼식과 서약 및 선포과정을 거쳐 대개 30분내에 간단하게 결혼식은 마무리 된다.
카운슬 밖에서 하는 결혼식은 카운슬에서 임명한 주례자가 교회나 결혼식장 등으로 나가 법적으로 요구되는 절차를 하고, 주례사는 본인이 원하는 주례자가 할 수 있다.
결혼식이 끝나면 해당카운슬 등기소(Registration Office)에 가서 당일에 바로 혼인신고를 할 수 있다. 혼인신고하고 1주일 후에는 결혼증명서를 받을 수 있다.

ㅁ 한국 혼인신고
영국에서 혼인신고를 하고 결혼증명서를 받았다면, 그것으로 영국정부가 배우자비자를 신청할 때 요구되는 결혼증명이 된다. 그렇기에 그 후에 언제든지 한국대사관에서든 혹은 한국에 가서 구청에 가서 하던 원하는 시기에 하면 된다. 즉, 한국에 혼인신고는 영국배우자비자 신청부분에서는 의무사항이 아니다. 해도 되고 안해도 된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작성자
ukemin@hotmail.com    기사 더보기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런던, 휴대폰 도난 연간 52000건 2024.06.14
관광객 많은 웨스트민스터구 18,863건 최고 … 지난해 비해 50% 늘어
민주평통 영국협의회 청년 컨퍼런스 성공적 개최 2024.06.14
민주평통 영국협의회는 8일 영국 런던 도심부에 위치한 Westminster University에서 북한인권에 관한 내용으로 청년 컨퍼런스를 성공적으로 개최하였다...
현 비자만료와 배우자비자로 전환 2024.06.14
Q: 영국에서 졸업비자로 체류하고 있는데, 영국에서 영국인과 결혼을 하고 혼인신고를 마쳤는데, 결혼증명서는 비자만료일 이후에 나온다고 하는데, 어떻게 해야 하는지..
영국 대학 드라마 전공 ‘바가지’ 학위(미키 마우스 학위) 폐지 위기 2024.06.13
학계와 현장에서 지금 보수당의 선거 공약인 ‘바가지’ 학위 폐지가 창작 부문과 예술에 대한 접근성을 해칠 수 있다고 경고하고 있는데, 이들의 우려는 수낙 총리가..
아버지의 눈물 2024.06.13
여간해서 보기 힘든 것이 아버지의 눈물이다. 특히 한국인들에게는 더욱 그러하다. 아버지는 가정을 지키는 수호신이요 가족을 먹여 살려야 하는 삶의 공급자이기에 아무..
핫이슈 !!!
영국 재향군인회 송년 행사 개최    2021.11.23   
31일 서머타임 시작    2024.03.21   
찰스 국왕 새 지폐 6월부터 유통    2024.02.22   
찰스 3세 국왕 뉴몰든 첫 방문    2023.11.09   
해군 순항훈련전단, 런던한국학교서 문화공연 가져    2023.11.05   
영국 ‘흉기범죄’ 늘어
런던한국학교 운동회
첫 한인 부시장 탄생
“건강하게 오래사세요”
“한인 첫 킹스톤 시장 꼭 도전..
재영탈북민총연합회 창립 16주년..
런던, 휴대폰 도난 연간 520..
Build Your Busine..
자녀 동반비자와 영주권 신청조건
한 어머니의 일기를 읽으며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