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종이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리스트
종이신문 보기
  뉴스포토뉴스 글짜크기  | 
영 55세 이후 집 줄이기 ‘대세’
코리안위클리  2017/09/27, 05:48:48   

편리함과 노후생활 자금확보 위해

집을 줄이는 것을 다운사이즈 downsize라 한다.
영국서 나이 지긋한 집 소유자 7명 중 1명은 작은 집으로 옮겨 노후를 보내기로 계획한다.
이는 집을 줄이지 않으면 은퇴할 경제적 여유가 없기 때문이기도 하다는 최근 조사가 나왔다.
또 집 가진 55세 이상 절반 정도(47%)는 언젠가는 살고 있는 집을 팔고 작은 집으로 옮길 생각이 있다고 보험금융사 푸르덴셜Prudential이 발표했다.
이사(집 바꿈)의 가장 큰 요인은 ‘편리함’을 가지기 위함이며 은퇴계획중 가장 우선해야 할 일로 꼽는 비율이 상당히 높았다.
푸르덴셜의 이 조사는 전국 1,000명 이상을 대상으로 했다.
북아일랜드와 잉글랜드 동부the East of England 거주 응답자는 다운사이즈 확률이 매우 높았다.
반면 런던, 스코틀랜드와 중부서쪽 The West Midlands은 확률이 가장 낮게 나왔다.
작고 싼 집으로 옮겨 생기는 차액 중 자유롭게 쓸 수 있는 금액은 평균 £112,000 (1억7천만 원) 정도였다. 노후자금확보와 함께 삶의 질 향상에 사용할 것이라고 한 응답자는 60%였다.
또 집 줄인 여윳돈이 생기면 여행을 더 많이 다닐 것이라고 대상자 절반 정도가 답했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한인박사연구자 학술대회 개최
청소년과 정신건강 86 머리가 나쁜..
영국 신생아 인기 이름
무인 계산대가 불편한 중장년층
영국인, EU국 거주 총 89만..
청소년과 정신건강 86 머리가..
영국 거주 루마니아 불가리아인..
영국, 디젤 차 판매 급감
영국, 건설경기 위축
영국, 생활수준 계속 낮아져
청소년과 정신건강 87 환자와의..
취업 동반자 출산문제로 해외 장..
런던 명물 2층 버스 New R..
일요일 서머타임 해제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2017 by KBC Ltd. all rights reserved
TEL : (44) 020 8336 1493 / 8949 1188,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