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종이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리스트
종이신문 보기
  뉴스포토뉴스 글짜크기  | 
진 판매, 위스키·보드카 제쳐
코리안위클리  2018/10/31, 09:08:29   

영국과 세계인의 진gin 사랑이 계속 커지고 있다.
영국주류판매협회WSTA는 ‘영국산 진은 올 여름 내수와 수출에서 위스키와 보드카를 제치고 알콜 도수가 높은 주류(독주) 사상 최대 판매량을 기록했다’고 최근 보고서에 밝혔다.
한편 영국서 판매중인 진 종류를 전문가가 여럿 참여한 대규모 블라인드 테스트(상표를 감추고 맛 향기 식감 등 품질평가)한 결과 가격이 저렴한 수퍼마켓 자체 브랜드가 유명 제품보다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소비자보호 전문잡지 Which?가 보도했다.
병당 £20이하 부문서 세인즈버리 제품(Blackfriars Gin·사진)이 향과 입안 감촉, 뒷맛 등 전반적 항목서 유명 제품을 제치고 최고 점수를 받았다.
또한 아스다, 리들, M&S 제품 역시 상대적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이 잡지는 확인했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영국 대입생, 미국보다 ‘똑똑’
빨간 양귀비 꽃 ‘뒤덮은’ 영국
부모, 출근 전 43가지 집안일 ‘필..
청소년과 정신건강 109 적폐 청산
광복절 기념식, 박 대사 첫 인..
영국에는 왜 찬물 뜨거운 물 수..
왜 영국 화장실 스위치는 끈일까..
컴퓨터공학 연봉 최고
‘도둑 극성’ 칠레 범죄조직 가..
한국, 런던 빌딩 다수 구입 큰..
영국 사립교 해외분교 개설 ‘붐..
28일 (일) 서머타임 해제
부모, 출근 전 43가지 집안일..
진 판매, 위스키·보드카 제쳐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2018 by KBC Ltd. all rights reserved
TEL : (44) 020 8336 1493,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