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종이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리스트
종이신문 보기
  뉴스국제 글짜크기  | 
유흥업소 '샤오제' 성추행하면 칼 맞아 죽지요~
코리안위클리  2009/05/14, 02:40:35   
▲ [자료사진] 발안마
▲ [자료사진] 발안마
 중국에서 성(性)추행을 당한 유흥업소 여종업원이 손님인 지방 공무원을 살해한 사건이 발생했다.

후베이(湖北)성 지역신문 창장상보(长江商报)는 12일 "10일 밤 8시경 바둥(巴东)현의 한 호텔 유흥업소인 안마휴게실에서 올해 나이 21세의 종업원 덩(邓)씨가 성적 모욕감을 느낀 후 격분한 나머지 우발적으로 손님 덩(44)씨의 목을 수각도(修脚刀, 발관리용 칼)로 찔러 살해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숨진 덩씨는 지역 외자유치사무실 주임으로 이날 동료 공무원 2명과 호텔에서 저녁식사를 한 뒤 2층 휴게실로 갔다. 이들은 휴게실에서 옷을 빨고 있던 종업원 덩씨를 발견하고, 성적 행위를 의미하는 특별 서비스를 요구했다. 

이에 화가 난 덩씨는 거절했고, 말다툼이 벌어지는 과정에서 숨진 덩씨가 주머니에서 돈뭉치를 꺼내들고 "우리가 돈이 없을까봐 걱정이냐"며 종업원 덩씨의 머리를 내리쳤다.

심한 모욕감을 느낀 종업원 덩씨는 더이상 그들을 상대하고 싶지 않아 자리를 재차 떠나려했지만 숨진 덩씨가 자신을 끌어당겨 소파에 앉히며 제지했다.  

결국 종업원 덩씨는 격분한 나머지 수각도를 들고와 우발적으로 덩씨의 목을 찔렀다. 칼에 찔린 덩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겼지만 과다출혈로 숨지고 말았다.

한편, 사건이 보도되자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종업원 덩씨의 행동을 놓고 평가가 엇갈리고 있다.

베이징의 한 네티즌은 "누구보다 도덕적이어야 할 공무원들이 부적절한 행동을 한 것부터 잘못된 것"이라며 "사망자가 발생한 건 안타까운 일이지만 종업원 덩씨는 긴박한 상황에서 자신을 방어하기 위한 우발적인 정당방위였다"며 가해자를 변호했다.

톈진(天津)의 또 다른 네티즌 "종업원 덩씨의 상황은 이해되지만 흉기를 사용해 살인한 것은 벌을 받아 마땅하다"고 말했다.  [온바오 한성훈]

ⓒ 중국발 뉴스&정보-온바오닷컴(www.onbao.com) / 코리안위클리 기사 제휴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노동시장이 움직이고 있다 - ‘구인. 구직’ 리스트 증가 2009.09.10
경기침체의 영향으로 회사에서 해고를 당했거나 직업의 기회만 엿보고 있는 사람들에게 좋은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 유동인구수가 가장 많은 오클랜드에서 고용주들이 직원..
독도는 한국 땅입니다 2009.06.03
30일 재영독도지킴이 발대식… 140여 명 참가, 거리 홍보
유흥업소 '샤오제' 성추행하면 칼 맞아 죽지요~ 2009.05.14
중국에서 성(性)추행을 당한 유흥업소 여종업원이 손님인 지방 공무원을 살해한 사건이 발생했다.
'구글 암 지도' 中환경실태 위험 알리다 2009.05.14
'47개 암마을'... 동부 농촌지역 집중중국의 환경오염과 암 발생의 상관관계를 파헤치는 지도가 구글에 등장했다.지도는 소위 '암마을(Cancer Villa..
월街 지고 '상콩'<상하이 + 홍콩> 뜬다 2009.05.14
바야흐로 '상콩(Shangkong)'의 시대?세계 돈줄의 심장부인 미국과 영국의 금융시장이 글로벌 금융위기를 거치면서 위력을 잃는 대신 상하이와 홍콩을 결합한..
핫이슈 !!!
컴퓨터공학 연봉 최고    2018.09.19   
‘도둑 극성’ 칠레 범죄조직 가세    2018.09.12   
영국에는 왜 찬물 뜨거운 물 수도꼭지 따로?    2018.09.05   
왜 영국 화장실 스위치는 끈일까?    2018.09.05   
광복절 기념식, 박 대사 첫 인사 가져    2018.08.22   
영국 수출액 사상 최대 기록
무더위 한풀 꺾여 … 런던 수도..
메이 정권 ‘휘청’
주영국대사에 박은하 외교관
무더위 신기록 접근
유학생 영국보다 호주 선호
광복절 기념식, 박 대사 첫 인..
영, 9∼5시 근무자 6%에 불..
유럽통합 글로벌창업무역스쿨 성황..
영국, 공항입국심사 ‘2시간’..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2018 by KBC Ltd. all rights reserved
TEL : (44) 020 8336 1493,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