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난신문보기
  뉴스한국 글짜크기  | 
재외공관 돈 2억 빼돌린 ‘간 큰 주재관’
코리안위클리  2011/02/09, 06:06:52   
한글학교 운영하랬더니… 4년간 횡령
관서경비로 집안 가재도구 산 직원도 적발

서울중앙지검 외사부(김석우 부장검사)는 재외공관에 근무하면서 공금을 빼돌려 개인적인 용도로 쓴 혐의(업무상 횡령)로 전 키르기스스탄 주재 한국교육원장 A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5일 밝혔다.
또 횡령 액수가 적은 전 주 멕시코대사관 문화홍보관 B씨는 약식 기소됐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2006년 2월부터 작년 2월까지 교육과학기술부와 재외동포재단에서 관서운영비와 한글학교 운영비 명목으로 받은 18만달러(한화 약 2억원)를 빼돌려 현지 부동산 등을 사들이는데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또 2008년 8월 자녀가 현지 미국대학 분교에 입학할 예정이어서 학비보조 수당을 수령할 자격이 없음에도 국제학교에 재학 중인 것처럼 허위 신청서를 작성해 학비 1만3천여달러(한화 1천500여만원)를 부정하게 타낸 혐의도 받고 있다.
검찰은 횡령 액수가 거액이고 대부분 변제되지 않은 점 등을 고려해 A씨의 구속영장을 청구했지만, 법원은 도주와 증거인멸의 우려가 없다는 이유로 영장을 기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2007년 9월부터 작년 3월까지 국고 계좌의 관서운영경비 6천달러(한화 700여만원)를 빼돌려 자택의 가재도구를 구입하는 등 사적으로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감사원은 지난해 2~4월 외교통상부 본부와 미주 주재 대사관 등 16개 재외공관을 대상으로 감사를 벌여 A씨 등의 횡령 사실을 적발했으며 해당 부처에 이들의 징계를 요구하고 검찰에 수사를 의뢰한 바 있다.

연합뉴스=본지특약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한국정원, 첼시플라워쇼 가는 길 난항 2011.02.10
황지해 작가 ‘해우소 가는 길’ 최초 선정, 스폰서 지원 절실
영국 남자학교 ‘멸종위기’ 2011.02.09
여학교도 급감 … 남녀공학 대세
재외공관 돈 2억 빼돌린 ‘간 큰 주재관’ 2011.02.09
한글학교 운영하랬더니… 4년간 횡령
영국 온라인 범죄 지도 선보여 2011.02.02
실시간 범죄 발생 현황 확인 가능 … 피해자 위치 노출, 집값 하락 우려도
대학 학과 선택 달라졌다 2011.02.02
과학 등 직업 찾기 쉬운 전공 인기 … 예술, 언어 등 꺼려
핫이슈 !!!
영국 재향군인회 송년 행사 개최    2021.11.23   
뉴몰든 K팝 댄스경연대회 개최    2022.05.22   
우리 아이들 위해 써 주세요    2022.05.22   
한겨레아동도서관 오픈    2022.05.07   
건강하게 오래사세요    2022.05.07   
4월 1일부터 해외접종자도 격리..
3월 27일 일요일 서머타임시작
영국 집값 17년만에 가장 큰..
런던한국학교 개학 • 교장 이취..
리터당 휘발류 158p 경유 1..
교육기금 정상화하라
5월 지방 선거 한인후보 5명..
남북한이 함께 우크라이나 난민..
한겨레아동도서관 오픈
재향군인회 영국지회 정기총회 개..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