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알림방
독자투고
영국 Q&A
유학,이민
자유게시판
구인,구직
사고,팔고
자동차 매매
부동산,렌트
각종서비스
랭킹 베스트 조회수 베스트
교육기금 멘토링 행사
런던한빛교회 부흥사경회1
킹스크로스 한인교회 사역자 초빙
Oxbridge Pharma
금호 Accounts Assistan..
국제사회가 인정하는 한국의 위상
2012.10.26, 18:12:34   에스프레소 추천수 : 0  |  조회수 : 1918
최근 대한민국의 달라진 국제 위상을 실감케 하는 뉴스가 이어지고 있다. 

먼저... 대한민국은 유엔에서 실질적 영향력을 행사할 '안전보장이사회의 비상임이사국'으로 선출
됐고, 환경분야 세계은행 역할을 하게될 '녹색기후기금(GCF) 사무국'을 인천 송도에 유치했는가
하면, 한국 정부가 설립하고 세계 녹색성장을 주도할 '글로벌녹색성장연구소(GGGI)'를 출범시켰다.

 이를 종합하여 외교분야에 있어서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했다고 긍정평가하고 있다.

 특히 요즘 북한정권이 대남 위협발언을 서슴없이 뱉어내고 있는 상황에서 안전보장이사회의 이사국
진출은 북한의 도발을 억지하고 한반도 문제를 한국이 주도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단초를 개척한 것
이어서 더욱 의미있다.

또한 국제사회를 움직이는 유엔 사무총장(반기문)과 세계은행 총재(김용)도 대한국민이다. 이를두고
얼마전 뉴욕에서 열린 한 행사에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 김용 세계은행 총재가 나란히 단상에 오르자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이 "한국 사람들이 세계를 지배하고 있다"는 조크를 했다는 기사를 본 적이 있다.

그만큼 대한민국의 국제적 지위가 과거 어느 때보다 높아졌음을 의미하는 것일 게다.

  앞서 세계 3대 신용 평가사인 무디스, 스탠더드앤드푸어스, 피치가 한국의 신용 등급을 차례로 올려
중국, 일본에 견줄만큼 한국의 신용도를 호평가한 것도 빼놓을 수 없다.

 이렇게 우리가 의식하지 못하는 사이에 대한민국은 글로벌 선도국가로 자리매김했고 이런 대한민국을
보는 세계의 시선도 달라졌다.

 어느 국제회의를 가도 '한국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세계 어느 나라도 한국을 가볍게 대하지 않는다.
이는 정부는 물론 온 국민이 똘똘뭉쳐 시너지 효과가 발휘되면서 얻어진, 역사적으로 건국 64년 만에
이룩한 값진 성과라 하지 않을 수 없다.

 선진국 진입... 요원한 희망사항만은 아님을 우리 스스로 증명해가고 있다.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전체 : 1070, 페이지 : 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50
희대의 독재자 [1]
해피바이러스 2012.11.23 1976
1049 물가•환율 급등에 등골 휘는 국민 [1] 80일간의세계일주 2012.11.21 1740
1048 민심이 천심..북한의 미래는? [1] 에스프레소 2012.11.19 1606
1047 서해가 심상치 않다.. [1] 해피바이러스 2012.11.16 1608
1046 MB가 태국을 간 이유 [1] 에스프레소 2012.11.12 1571
1045
무거운 짐 내려 놓으면 가벼운 길 갈 북한 [1]
지킬앤하이드 2012.11.08 1624
1044
도가 지나친 내정간섭 [1]
해피바이러스 2012.11.07 1560
1043
마약파티 즐기는 북한판 태자당~ [1]
해피바이러스 2012.10.29 2102
1042
국제사회가 인정하는 한국의 위상
에스프레소 2012.10.26 1918
1041 UN 사무총장 배출 이은 UN 안전보장이사회 진출까지 지킬앤하이드 2012.10.22 1546
1040 발전모델로 북한 대신 한국을 선택한 미얀마 80일간의세계일주 2012.10.11 1682
1039 북한은 한국 대선에 기웃거리지 마라 지킬앤하이드 2012.10.01 1368
1038 단호하게 경거망동을 제압해야 해피바이러스 2012.09.27 1361
1037 일본 노다 총리 위안부 망언 지킬앤하이드 2012.09.26 1362
1036 제주해군기지는 반드시 조기에 건설돼야 한다! 밝은세상 2012.09.25 1411
1035
정말 천벌 받아 마땅한 원숭이들 아닙니까?
밝은세상 2012.09.24 1336
1034
무례하고 양심없는 자들
해피바이러스 2012.09.24 1243
1033 북한에 봄은 찾아올까 80일간의세계일주 2012.09.22 1214
1032 지나가던 소가 웃을 일 에스프레소 2012.09.20 1291
1031
김정은 개혁개방 주인공 될수 있을까?
지킬앤하이드 2012.09.18 1322
페이지 : 2 / 54       [1]  [2[3]  [4]  [5]  [6]  [7]  [8]  [9]  [10]     
전체 제목 글쓴이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