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종이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리스트
종이신문 보기
  뉴스전체기사 글짜크기  | 
무게·용량 ‘눈속임’ 제품 늘어
코리안위클리  2017/08/23, 05:33:09   
▲ 토블론 신제품(앞)의 세모 모양 간격이 이전 제품 보다 넓어져 실제 용량은 줄었다.

식음료 치약 휴지 등 수 천 종류 … 민감한 가격 인상 대신 용량 슬쩍 줄여

초콜릿 제품이 2012년부터 ‘야금야금’ 작아지고 있다. 주원료인 코코아와 설탕 가격은 떨어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영국통계청ONS이 2012년 1월부터 20117년 6월 사이 식품과 음료 등 2,500개 이상 제품이 크기가 줄어든 반면 커진 제품은 600개에 그쳤다고 발표했다.
업체가 가격을 올리기보다는 ‘제품용량 줄이기’가 빈번한 것은 소비자가 눈치 못채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이런 행위를 ‘용량 슬쩍 줄이기shrinkflation’라 부르기도 한다.
가장 눈에 띄는 ‘빼먹기’는 삼각형 포장의 인기 초콜릿 제품 토블론Toblerone으로 내용물에 있는 산과 산 간격이 넓어졌다. 촘촘했던 공간이 허전해 지면서 내용물이 줄어든 것.
M&Ms, Minstrels, Maltesers 등 인기 초콜릿 상품 대부분이 몇 년 새 작아졌다. 업계는 ‘원가가 올랐다’는 변명을 한다. 토블론 대변인은 “여러 원료 값이 올라 제품 모양을 바꿀 것인가 혹은 가격을 올릴 것인가를 고민했다”고 작년 10월 말하기도 했다.
초콜릿 대기업 마즈Mars는 ‘상당 기간 원료와 운영비 인상을 자체 흡수하며 견뎠으나 더 이상 제품 용량과 가격을 유지할 수가 없다”고 했다.
그러나 통계청은 ‘원자재 인상에 따른 제품 실질적 가격 인상이 과연 타당한지’에 의문을 나타냈다.
설탕가격은 1991년 이후 최저수준이며, 코코아는 2015년 말 원산지 가뭄으로 작황부진이 두드러져 5년래 최고가를 보였으나 2016년 들어 급격히 떨어져 최근엔 5년래 최저가라는 것이다.
브렉시트 때문에 양이 줄었거나 실제가격이 올랐다는 증거나 근거를 찾기는 어렵다.
Which? 포함 소비자 단체 여러 곳은 “브렉시트 국민투표(2016년 6월 23일) 훨씬 전부터 제품 포장이나 용기가 작아지고 있었다는 여러 증거가 있다. 또한 제조업체 상당수는 브렉시트가 용량 축소의 주요 원인이 아니라고 발표한 바 있다”고 반박했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청소년과 정신건강 84 그렌펠 타워 화재를 관점으로 본 영국 정신보건 현황 2017.09.06
제목만 보면 엄청나게 방대하고 온갖 사회의 다양한 관점들이 쏟아져 나올 수 있는 주제이지만 지면크기도 그렇고 정신보건에서 종사하면서 느낀 점 중에서 이번 런던 화..
영국 취업비자 사기 주의 2017.09.06
Q: 몇일전 인터넷에서 영국 취업비자를 해 줄 수 있다는 곳에 지원했더니, 합격했다면서 첨부된 비자신청서 작성, 여권등 각종 서류를 스캔해서 보낸 동시에 이민국..
무게·용량 ‘눈속임’ 제품 늘어 2017.08.23
식음료 치약 휴지 등 수 천 종류 … 민감한 가격 인상 대신 용량 슬쩍 줄여
집 첫 구입 셋 중 1명 ‘Bank of Mum & Dad’ 도움 받아 2017.08.23
영국서 점점 많은 집 첫 구입자가 ‘엄마아빠 은행 Bank of Mum & Dad’의 도움을 받는다는 조사가 나왔다. 가족의 금전적 선물, 유산 혹은 대출이 있었..
이정우의 스포츠랩소디 67 유럽축구팀 이름의 유래 (2) 2017.08.23
유럽에는 다양한 이름을 가진 수많은 축구클럽이 존재한다. 연고지에 유나이티드(United)가 붙은 단순한 명칭이 있는가 하면 어떤 클럽의 이름은 상당히 생소해서..
핫이슈 !!!
결혼 70주년 영국 여왕 부부    2017.11.22   
‘큰 손 중국분들’ 잘 모셔라    2017.11.22   
큰 비 최근 왜 안 올까? 런던지역 ‘겨울 가뭄’ 우려    2017.11.22   
이정우의 스포츠랩소디 70 탈모와의 전쟁: 축구선수 편 (2)    2017.11.22   
영국 영주권과 시민권 영어증명    2017.11.22   
영국인, EU국 거주 총 89만..
청소년과 정신건강 86 머리가..
영국 거주 루마니아 불가리아인..
영국, 디젤 차 판매 급감
영국, 건설경기 위축
영국, 생활수준 계속 낮아져
청소년과 정신건강 87 환자와의..
취업 동반자 출산문제로 해외 장..
런던 명물 2층 버스 New R..
일요일 서머타임 해제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2017 by KBC Ltd. all rights reserved
TEL : (44) 020 8336 1493 / 8949 1188,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Surrey, KT3 6QQ, U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