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토 커뮤니티 구인 전화번호 지난신문보기
전체기사
핫이슈
영국
한인
칼럼
연재
기고
스포츠
연예
한국
국제
날씨
달력/행사
포토뉴스
동영상 뉴스
칼럼니스트
지난신문보기
  뉴스전체기사 글짜크기  | 
영국 빈곤층 확대 심각
코리안위클리  2023/10/20, 09:53:27   
생활비 아끼려 끼니 거르고 생애 첫 푸드뱅크 이용

고물가 고금리로 가계 가처분소득은 줄고 생활고는 가중되는 악순환에 영국의 빈곤 계층이 빠르게 확대되고 있다.
런던에서 일하는 근로자 네 명 중 한 명은 생활비를 아끼려고 식사를 거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자선 구호 단체 펠릭스 프로젝트가 런던에서 2,000명 이상의 근로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응답자 25%는 ‘돈이 없어 끼니를 거른다’고 답했다.
생애 첫 푸드 뱅크 이용도 늘고 있다. 응답자 14%는 지난해 처음으로 무료 음식 제공 서비스를 이용했다고 말했다.
정부의 공식 통계에 따르면 2021/2022년 영국의 빈곤층은 약 1,440만 명으로 국민 5명 중 1명꼴이다. 이 중 어린이는 420만 명(29%), 생산연령 성인 810만 명, 연금생활자는 210만 명이 가난하게 살고 있다,
전망도 밝지 않다. 영국의 싱크탱크인 레졸루션 재단 분석에 따르면 2023/24년까지 80만 명이 더 절대 빈곤에 빠질 것으로 예상된다.
2027/28년 빈곤 아동은 1998/99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할 것으로 보이며 그 숫자는 2021/22년보다 17만 명이 더 많을 것으로 내다봤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플러스 광고
의견목록    [의견수 : 0]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메일 비밀번호
29일 (일) 서머타임 해제 2023.10.20
29일 (일) 서머타임 해제
개교 51주년 축하합니다 2023.10.20
런던한국학교(교장 김지혜)가 14일 (토) 학교 강당에서 개교 51주년 기념식과 그림 대회 시상식을 가졌다. 3세 유치반부터 중등 3학년까지 320여명이 매주 토..
영국 빈곤층 확대 심각 2023.10.20
생활비 아끼려 끼니 거르고 생애 첫 푸드뱅크 이용
영국체류자 출산과 자녀체류신분 2023.10.20
Q: 현재 영국 취업비자 5년짜리를 가지고 있는데, 아이를 출산할 경우 아이의 체류신분에 대해서 궁금하다. 특히, 영주권 받기 전과 후 영국출산과 한국출산시 어떤..
‘장이’와 ‘쟁이’ 그리고 ‘뱅이’ 2023.10.20
글을 쓸 때 ‘장이’와 ‘쟁이’ 때문에 혼란을 겪는 이들이 있다. 국어 어문 규정집, 한글 맞춤법 표준어 규정에 따르면 기술자에게는 ‘-장이’, 그 외에는 ‘-쟁..
핫이슈 !!!
영국 재향군인회 송년 행사 개최    2021.11.23   
31일 서머타임 시작    2024.03.21   
찰스 국왕 새 지폐 6월부터 유통    2024.02.22   
찰스 3세 국왕 뉴몰든 첫 방문    2023.11.09   
해군 순항훈련전단, 런던한국학교서 문화공연 가져    2023.11.05   
같이 잘 삽시다 ‘Work,..
진짜 당신 다워지십시오
영국 재외선거 투표율 68.41..
공연으로 보는 런던과 뉴욕의 생..
뉴몰든 케이팝 페스티벌 뜨거운..
영국대학 졸업생비자 신청시기와..
헤이피버 빨리 온다
어른이 됩시다
트리스톤, 뉴몰든 케이팝 페스티..
신작 마이클잭슨(MJ)더 뮤지컬..
포토뉴스
 프리미엄 광고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생활광고신청  |  정기구독신청  |  서비스/제휴문의  |  업체등록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영국 대표 한인신문 코리안 위클리(The Korean Weekly)    Copyright (c) KBC Ltd. all rights reserved
Email : koweekly@koweekly.co.uk
Cavendish House, Cavendish Avenue, New Malden, Surrey, KT3 6QQ, UK